기사 작성일 : 2015년 3월 31일 화요일 오전 9시 40분
일본경제 | 기사작성 kjh69

주중 일본대사, 「일본, 6월 AIIB 가입 가능성」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AIIB) 참여국 현황_20150331

<그래픽>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AIIB) 참여국 현황

[시사리포트=최유석 기자]  일본 정부가 중국 주도의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AIIB)에 가입할 것으로 보인다고 기테라 마사토(木寺昌人) 중국 주재 일본 대사가 30일(현지시간) 밝혔다.

기테라 대사는 이날 파이낸셜타임스(FT)와의 인터뷰에서 “상당한 효용이 있을 것으로 보이는 AIIB 가입을 위해 업계가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며 업계의 기대대로 오는 6월 일본 정부가 AIIB에 가입할 것이라고 본다고 말했다.

지금까지 중국에 AIIB 가입신청서를 제출한 국가는 한국, 영국, 호주 등 42개국이며 세계 경제 주요국 가운데 미국, 일본, 캐나다만 가입 의사를 밝히지 않았다.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가입에 대해 매우 신중을 기하고 있다”며 태도 표명을 하지 않았다. 

 

기테라 마사토 日 주중대사

<기테라 마사토 日 주중대사>

 

하지만 최근 영국, 호주 등이 잇달아 가입의사를 밝히면서 일본만 고립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안팎에서 나오기도 했다. 

이번 일본의 AIIB 가입 가능성은 일본이 아시아개발은행(ADB)을 주도하고 있고 중국정부와 껄끄러운 관계에 유지하고 있다는 점을 고려할 때 역설적인 일이라고 FT는 설명했다.

또 일본 정부가 다음달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의 미국 방문과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 등 미국과의 현안에 대한 결정을 내리기 전에 많은 요소를 고려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일본의 강력한 우방인 미국 정부는 세계은행과 아시아개발은행의 영향력을 잠식될 것을 우려해 꾸준히 AIIB 가입에 대해 반대의 뜻을 표명해 왔다.

 

(webmaster@sisareport.com)

 

 
<저작권자Ⓒ 시사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