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작성일 : 2016년 2월 11일 목요일 오전 11시 59분
경제 / 국제 | 기사작성 gem3883

한국힙합문화협회, “전통과 현대의 조화” 문화공연 개최

 

한중 문화교류 우호협력을 위한 새지평

 

[시사리포트=맹주석(Charlie)大記者] (사)한국힙합문화협회(협회장 최희철)는 9일, 문화계, 경제계, 학계, 언론계 인사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양천 향교역에 위치한 호서예술직업 전문학교 대강당에서 한중문화집단 우호협력 증진을 위한 ‘전통과 현대의 조화“라는 주제로 문화 공연을 개최했다.

이날 한국힙합문화협회 최희철 협회장이 환영사를, 한국관광공사의 윤종승(쟈니윤) 상임감사가 축사를, 중국 조소접 여사가 답사를 했다.

민족의 명절 설날을 맞아 한국을 방문한 중국 紫砂(자사)황후 조소접 (趙小蝶, Chiu Siu Tip) 여사 및 진광명 상해시기업협회장(중국 200대기업), 홍인선, 상해신제영화문화유한공사 사장(중국 3위권 내 엔터데인먼트사)등 20여명의 경제 사절단은 한국의 가야금, 국악등 전통공연이 비보이 비트박스등 힙합문화 공연과 어울려 더욱 멋 있다며 많은 갈채를 보냈다.

 

조소접 여사 답사

 

조소접 (趙小蝶, Chiu Siu Tip) 여사는 답사를 통해 “중국내 고위직 인사가 한국 젊은이들의 주류 문화컨텐츠에 관심과 기대를 가지고 있다며” 양국간 문화컨텐츠 교류가 활발해질 것으로 내다봤다.

협회는 조여사 일행이 항일운동과 관련한 한국측 문화 관계자를 만나고 한중문화교류 우호증진을 위해 방문했다고 밝혔다.

조 여사는 80년대 초부터 시진핑 주석과 평리위안 영부인과 관계를 맺어 왔으며 APEC 행사에 세계 정상들이 참석하는 자리에 중국 여성대표로 참석할 정도로 시진핑 주석의 신뢰를 받고 있다.

 

한국힙합협회_최희철협회장_윤종승(쟈니윤)상임감사_조조섭여사 외 관계자들<한국힙합협회 최희철협회장과 윤종승(쟈니윤)상임감사 조소섭여사 외 관계자들>

 

현재 조소접 회장은 중국 전국여성시장협회 주석. 중국 전국부녀회 주석. 중국 닝보시정치국원 주석. 상해시 부녀연합 회장. 상해시 화교연합회 회장직등을 수행하는 중국 여성계의 거물인사로 알려졌다.

김승기 사무총장은 한국힙합문화협회가 양국간 문화컨텐츠 교류의 창구로서 중추적이고도 다양한 핵심적인 역할을 할것이라고 말했다.

젊은이들의 문화 활동을 위해 설립된 (사)한국힙합문화협회는 10,000여명의 회원을 두고 있으며 문화체육관광부에 등록되어있는 비영리 단체다.

 

(webmaster@sisareport.com)

 

 

 

————————————————————————————————————

 

 

 

Korea Hiphop Culture Association Hosted a Gala Show ” Harmony of Tradition and Modern”

New Horizon Opens for Korea- China Culture Exchange and Friendship Cooperation

 

[Sisa Report= Charlie Maeng]

On Feb 9, Korea Hiphop Culture Association(KHCA, President Choi Hee-chul) hosted a gala show ” Harmony of Tradition and Modern” at auditorium of HoSeo Art School near Yangchun Hyanggyo station amid more than one hundred person from various classes such as cultural, business, academic and media participated in the event.

Welcoming address was delivered by Choi Hee-chul, President of KHCA , congratulatory speech by Yune Jong-seung(Johnny Yune, auditor general of Korea Tourism Organization and also congratulatory remarks by Chiu Siu Tip, Chinese empress.

Visiting Korea during Lunar New Year’s consecutive holiday, Chiu Siu Tip, Chinese empress and 20 business CEOs including Chen GuangMin, CEO of China Records(ranked within 200 business company in China), a President of Shanghai Business Association( ranking within 200 in China) and Yin Xuan Hong, CEO of NEW EMPIRE( ranked number 3 entertainment Co in China) gave big hands to the performers saying that it looked more beautiful as Korean traditional performance such as Gayaguem and traditional music and Hiphop culture such as B-Boy and Beat box came to harmonize well.

Empress Chiu predicted in her congratulatory address that Korea-China cultural contents exchange will be hot up as Chinese high-level official is interested in Korean young generation’s cultural contents.

Sources said that they visited Korea to meet the concerned koreans related to anti-Japanese movement and promote Korea-China cultural exchange and bilateral fraternity.

Chiu has kept a good relations with Xi Jinping, Chinese President and his wife Peng Liyuan from the beginning of the 80s enough to be recommended as Chinese representative for APEC Summit.

Currently, Chiu, a celebrated female figure in China serves as Member of Chinese Women Mayors Association, Member of Chinese National Women Association, Member of CPPCC Ning Bo Committee, Executive Committee Member of Shanghai Women’s Association, Director of SH Overseas Chinese Chamber of Commerce, etc.

Kim Seung-gi, Secretary General of this organization said that KHCP will play a significant and various role in exchanging bilateral cultural contents.

KHCP, established for youngsters cultural activities, a registered association of Ministry of Culture is a non profit organization with ten thousand members.

 
<저작권자Ⓒ 시사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The following two tabs change content bel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