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작성일 : 2018년 1월 09일 화요일 오전 10시 51분
정치 | 기사작성 kjh69

北리선권, 회담 전망 묻자 “잘 될 겁니다”

“북남 당국, 성실한 자세로 회담 진지하게 하자”

2년 만에 만난 남북

9일 오전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열린 남북 고위급회담에서 조명균 통일부 장관을 비롯한 남측 대표단이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북측 대표단을 영접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시사리포트=서도협 기자]  남북 고위급회담 북측 단장인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은 9일 회담 전망을 묻자 “잘 될 겁니다”라고 말했다

리 위원장은 이날 9시30분께 회담장인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집’으로 이동하면서 남측 취재진이 회담에 대한 소감과 전망을 묻자 “북남당국이 성실한 자세로 오늘 회담을 진지하게 하자는 것”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평화의집 로비에서 북측 대표단을 맞은 우리측 수석대표 조명균 통일장관은 “반갑습니다. 환영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라고 말했고 리 위원장은 조 장관에 “축하합니다”라고 화답했다.

(webmaster@sisareport.com)


<저작권자Ⓒ 시사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