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작성일 : 2018년 3월 07일 수요일 오후 12시 19분
국내경제 | 기사작성 kjh69

‘남북 정상회담’ 기대감에 ‘원화 강세’ 출발

 

원, 달러 환율 하락(PG)  [제작 이태호]

 

[시사리포트=최유석 기자]  원/달러 환율이 7일 큰 폭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화는 오전 9시 15분 현재 달러당 1,068.4원에 거래됐다. 전 거래일 종가보다 7.7원 낮다.

환율은 11.1원 급락한 달러당 1,065.0원에 거래를 시작했다. 낙폭이 10원을 넘겼다가 차츰 줄어드는 모습이다.

남북 정상회담이 북한 비핵화로 이어질 경우 한반도 지정학적 위험이 완화될 것이라는 기대감에서다.

다만 게리 콘 미국 국가경제위원회 위원장 사임 소식 등으로 금융시장 변동성이 커지면서 낙폭이 상쇄될 가능성도 제기됐다.

원/엔 재정환율은 오전 9시 15분 현재 100엔당 1,011.36원으로 전 거래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보다 1.68원 낮다.

 

(webmastersisareport.com)


<저작권자Ⓒ 시사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