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작성일 : 2018년 3월 19일 월요일 오전 9시 52분
국내경제 | 기사작성 kjh69

국내투자자, 1분기 해외 주식투자 ‘급등’ – 결제액 약 3배 증가

 

국가별 비중 1위는 미국…결제액 증가율은 일본이 가장 커

뉴욕 증시 (뉴욕 AP=연합뉴스)

[시사리포트=최유석 기자]  올해 1분기 국내 증시가 지지부진한 흐름을 보인 가운데 국내 투자자의 해외주식 거래대금이 크게 늘어났다.

19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연초 이후 지난 16일까지 예탁원을 통한 외화주식 예탁 결제액(매수+매도)은 93억4천800만 달러로 10조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결제액(32억5천만 달러)은 약 3배, 결제 건수(10만2천570건)는 약 2배 늘어난 수치다.

국가별로는 미국 주식 결제액이 59억1천800만 달러(약 6조3천234억원)로 가장 많았다.

이어 홍콩이 16억3천500만 달러(약 1조7천470억원), 일본이 7억3천600만 달러(약 7천864억원), 중국이 4억5천600만 달러(약 4천872억원) 순이었다.

영국과 캐나다, 호주 등을 포함한 기타 국가 주식의 결제액은 6억400만 달러(약 6천838억원)였다.

지난해 1분기(연초∼3월 16일)와 비교해 결제액이 가장 크게 늘어난 국가는 일본으로 4배 가까이 증가했다.

이어 미국(227.93%), 홍콩(222.37%), 중국(162.75%)이 뒤따랐다. 기타 국가는 오히려 결제액이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표] 작년과 올해 1분기(1월2일∼3월16일) 국가별 외화주식 예탁 결제액 (단위: 백만 달러)

기간 미국 일본 홍콩 중국 기타국가 총합계
매도 매수 매도 매수 매도 매수 매도 매수 매도 매수 매도 매수
2017년 641.48 1,163.16 85.93 65.33 246.71 260.35 72.15 101.23 29.19 584.66 1,075.47 2,174.72
2018년 2,590.56 3,327.41 387.19 348.36 829.91 804.72 155.32 300.24 157.55 446.68 4,120.51 5,227.42

(webmaster@sisareport.com)


<저작권자Ⓒ 시사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