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작성일 : 2018년 3월 23일 금요일 오전 10시 17분
국제경제 | 기사작성 kjh69

중국, 30억달러 규모 미국산 철강·돈육 등에 맞불관세

 

[시사리포트=최유석 기자]  미국이 중국 수입품에 대규모 관세를 물리겠다고 예고하자 중국도 맞불대응을 경고하고 나섰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중국 상무부는 23일 성명을 통해 30억 달러(3조2천400억원)에 이르는 미국산 철강, 돈육 등에 보복관세를 부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상무부는 세계무역기구(WTO)의 틀 안에서 법적인 조치를 취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美·中 '무역전쟁' 선포하는 트럼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중국의 경제침략을 표적으로 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한 뒤 문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상무부는 미국산 돼지고기에 25%, 철강 파이프·과일·와인에 15% 관세를 각각 부과할 계획이라고 성명에 적시했다.

그러면서 무역분쟁을 대화로 풀어야 한다고 미국에 촉구하기도 했다.

미국 언론매체들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최소 500억 달러(약 54조원), 최대 600억 달러(약 64조8천억원)에 이르는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고율관세를 부과하는 행정명령에 이날 서명했다.

미국무역대표부(USTR)는 어떤 물품에 고율관세를 부과할지 15일 이내에 표적 목록을 작성할 계획이다.

(webmaster@sisareport.com)


<저작권자Ⓒ 시사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