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작성일 : 2018년 6월 29일 금요일 오전 9시 27분
북한 | 기사작성 kjh69

北 “남북, 동·서해선 도로 현대화” – 공동보도문 공개 안해

 

남북 도로협력 분과회담

28일 오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열린 남북 도로협력 분과회담에서 김정렬 국토교통부 2차관(왼쪽 두번째)과 박호영 북한 국토환경보호성 부상(오른쪽 두번째) 등 양측 대표단이 회의하고 있다. 2018.6.28 [통일부 제공]

[시사리포트=서도협 기자]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29일 남북 도로협력 분과회담이 전날 열렸다고 보도했으나, 구체적인 합의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중앙통신은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북남 고위급회담 합의에 따라 북남 도로협력 분과회담이 28일 판문점 우리측 지역 통일각에서 진행되었다”라며 “회담에는 박호영 국토환경보호성 부상을 단장으로 하는 우리측 대표단과 김정렬 국토교통부 차관을 수석대표로 하는 남측 대표단이 참가했다”고 전했다.

이어 “회담에서 북과 남은 동·서해선 도로 현대화 사업을 동시 병행의 원칙에서 추진해나가기로 하고 이를 위한 실천 방안들에 대해 협의하였으며 공동보도문을 채택·발표하였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통신은 공동보도문 내용은 구체적으로 공개하지 않았다.

앞서 남북은 28일 열린 도로협력 분과회담에서 개성∼평양 경의선(서해선) 도로와 고성∼원산 동해선 도로를 우선 현대화하고 이를 더욱 확대하기로 합의했다.

(webmaster@sisareport.com)


<저작권자Ⓒ 시사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