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작성일 : 2018년 8월 14일 화요일 오전 10시 17분
사회 | 기사작성 kjh69

독도 해마다 국민 20만명 이상 찾아

 

명예주민은 4만명 넘어…외국인 명예주민도 1천445명
독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시사리포트=이준우 기자]  우리 땅 독도 방문객이 올해만 6천여명이 늘었다.

14일 경북 울릉군 독도관리사무소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이달 10일까지 독도에 상륙했거나 배를 타고 독도를 선회한 방문객은 15만839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4만4천104명보다 6천735명 늘었다.

세월호와 메르스 사태가 난 2014년과 2015년을 빼면 해마다 20만명이 넘는 국민이 독도를 찾았다.

독도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갈수록 커지면서 독도 명예 주민증 발급 건수도 4만건을 넘었다.

독도관리사무소는 2010년 11월부터 독도 땅을 밟았거나 배로 독도를 선회한 방문객 가운데 신청자를 상대로 명예주민증을 발급해 주고 있다.

독도 주민증을 받은 사람은 2010년 44명을 시작으로 2011년 1천825명, 2012년 4천614명, 2013년 7천196명, 2014년 3천453명, 2015년 5천515명, 2016년 6천223명, 2017년 7천623명이다.

올해는 이달 10일까지 3천705명이 명예주민이 됐다.

지금까지 독도 명예 주민증을 받은 국민은 4만198명이다. 이 가운데 외국인은 1천445명에 이른다.

독도관리사무소 관계자는 “특별한 사안이 없으면 독도 방문객은 매년 20만명을 넘어 그만큼 국민의 관심이 높다”고 말했다.

(webmaster@sisareport.com)


<저작권자Ⓒ 시사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